[출연] 김소현, 웹툰원작 '녹두전' 주인공..9월 첫방송 예정

2019-04-03 16:07


'녹두전'이 김소현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9월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녹두전'(임예진 백소연 극본, 김동휘 연출)에 김소현이 합류해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지금까지 흔히 보아왔던 남장 여자가 아닌,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 남자 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발칙한 상상력을 더해 설렘과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녹두전'은 지난 2014년 12월 첫 연재를 시작한 이후 네이버 웹툰 최고 평점을 받으며 호평과 인기를 동시에 누렸던 화제작이자, 인생 웹툰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드라마 제작 소식이 전해지기 무섭게 가상 캐스팅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굴 정도로 단숨에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그런 가운데 김소현이 '녹두전'을 선택하며 기대감에 불을 지피고 있다.

김소현은 세상 까칠한 만년 기생 연습생 동동주로 분해 연기 변신에 나선다. 몸치, 음치, 박치에 불같은 성격이 더해져 동기들 뒷바라지나 하는 신세지만 공구만 있으면 무엇이든 뚝딱 만들어내는 금손이자 과부촌의 장영실이다. 조신과는 거리가 먼 '프로 까칠러'에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하는 조선 제일의 사이다 입담을 과시하는 인물.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비밀을 지니고 살아온 동주의 삶으로 수상쩍은 과부 녹두가 뛰어들며 인생이 파란만장해진다.